츄와 죠지 겨울 듀엣 송 '디어 마이 윈터'
롯데백화점 네 번째 송포유 프로젝트
음원 수익 일부 국제 어린이 양육 기구인 한국컴패션 기부

사진=모노튜브

[문화뉴스 정승민 기자] 아티스트 츄와 죠지가 겨울 듀엣 송을 발표하고, 음원 수익 일부를 기부하는 훈훈한 행보에 나섰다.

아티스트 츄와 죠지가 5일 오후 6시 듀엣 송 '디어 마이 윈터'(Dear My Winter, 이하 '디어 마이 윈터')를 발매한다.

롯데백화점의 네 번째 송포유 프로젝트인 '디어 마이 윈터'는 엔데믹 이후 다시 찾아온 겨울, 평범하지만 소중한 일상에 고마움을 느끼는 마음을 담아 만든 재즈풍 윈터송이다. 발매와 동시에 츄와 죠지의 남다른 케미스트리가 물씬 느껴지는 ‘디어 마이 윈터’ 라이브클립도 공개된다.

주요기사

아티스트 콜드(Colde)가 수장으로 있는 레이블인 WAVY의 아티스트 밀레나(Milena)가 해당 곡의 프로듀싱을 담당했다.

6일 오후 6시에는 두 사람의 녹음실 메이킹 비하인드가 선을 보인다. 어느 장소에서나 유쾌하고 밝은 텐션을 드러내며 주변을 환하게 만든 츄와, 편안한 바이브로 사람을 끌어당기는 죠지의 면모가 담겼다.

츄와 죠지의 첫 듀엣곡 '디어 마이 윈터'는 5일 오후 6시부터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음원 수익 일부는 국제 어린이 양육 기구인 한국컴패션에 기부된다.



 
정승민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