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악 소개 어플 ‘영동 국악 WAY’, 콘진원·충북도 지원사업 선정작

사진=핀사이트 제공
사진=핀사이트 제공

[문화뉴스 장민수 기자] 기초 국악 강좌를 비대면으로 쉽게 수강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이 출시됐다.

‘영동 국악 WAY’는 문화체육관광부(콘텐츠진흥원)와 충청북도가 지원한 ‘2022년 충북지역특화콘텐츠개발지원사업’의 선정작이다. 핀사이트에서 기획, 제작했다.

'3대 악성(樂聖)'으로 불리는 조선의 음악가 난계 박연 선생의 발자취를 따라 다양한 국악 관련 문화자원을 탐방하고, AR 보물찾기와 미니게임 등을 즐길수 있다. 자연스럽게 박연 선생이 남긴 국악의 기준 음률과 악보 체계를 쉽게 이해할 수 있게 도와준다.

또한 한국 국악의 기준음계(황종률)와 악보(정간보) 그리고 도량형의 기틀까지 마련한 것으로 평가받는 박연 선생의 생애를 ‘박연의 길’이란 주제로 다루고 있다.

주요기사

그 외에 난계국악박물관, 옥계폭포 등 박연 선생과 관련된 문화관광자원에 대한 정보도 제공한다. 이벤트를 통해 기초 대금 강좌 무료로 수강도 가능하다.

서비스 오픈에 맞춰, 영동의 특산품 영동와인과 국악기 미니어처 등의 상품에 응모할 수 있는 다채로운 이벤트도 준비돼 있다.

‘영동 국악 WAY’는 현재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만날 수 있으며, 아이폰 버전은 추후 출시할 예정이다.



 
Tag
#국악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