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창립 10주년 기념공연

용인장애인오케스트라 기획공연 ‘Our Story-마지막 이야기’ 포스터[사진=용인문화재단 제공]
용인장애인오케스트라 기획공연 ‘Our Story-마지막 이야기’ 포스터[사진=용인문화재단 제공]

[문화뉴스 장성은 기자] 용인문화재단 창립 10주년 기념공연이 다음 달에 찾아온다. 

용인문화재단(이사장 이상일)은 용인의 장애인오케스트라 단체들이 함께하는 용인장애인오케스트라 기획공연 ‘Our Story-마지막 이야기’을 오는 12월 11일 오후 5시 용인시평생학습관 큰어울마당에서 진행한다.

용인에서 활동하는 장애인오케스트라인 쿰오케스트라, 바인오케스트라와 함께 용인시립청소년오케스트라가 ‘When you wish upon a star’, ‘Ode to Joy’, ‘Christmas Festival’ 등의 프로그램을 단체별 개별무대와 합동무대로 공연장을 찾은 관객들에게 선보인다.

주요기사

장애 예술인들의 음악에 대한 열정을 느낄 수 있는 본 공연은 댓글 이벤트를 통한 사전예약을 한 만 5세 이상이면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사전예약은 오는 12월 1일 오후 12시부터 8일 오후 3시까지다. 

한편 ‘Our Story-마지막 이야기’는 오는 12월 11일 오후 5시 용인시평생학습관 큰어울마당에서 열린다.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