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의 홍보대사에는 가수 송가인, 신설 Rising Star상 김준성 ㈜디앤씨컴퍼니 대표

[문화뉴스 백현우 기자]  한국PR협회(회장 김주호)가 2022년 올해의 PR인으로 임수길 SK이노베이션 부사장을 선정했다. 올해의 PR기업상은 리앤컴, 올해의 홍보대사상은 한복 홍보대사를 맡아 활발한 활동을 펼친 가수 송가인이 선정됐다.

한국PR협회는 22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세빛섬 플로팅아일랜드 컨벤션홀에서 2022 PR인의 날 및 제30회 한국PR대상 시상식을 개최하여 올해의 PR인상 등 각 부문별 수상자를 시상 할 예정이다.

 

한국PR협회 로고
한국PR협회 로고

임수길 SK이노베이션 부사장은 현재 SK이노베이션 밸류크리에이션센터장을 맡아 친환경과 ESG를새로운 가치로 내세우며 SK이노베이션을 ESG 선도 기업으로 알리는데 힘쓰고 있다.

임수길 부사장은 1991년 삼성전자에 입사하면서 PR에 입문, 올해까지 32년째 다양한 보업무를 담당해 온 PR전문가로이다. 

주요기사

리앤컴은 이준경 대표가 이끄는 PR 전문기업으로 통합 마케팅 커뮤니케이션(IMC) 전략에 기반한 PR 및 마케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01년 설립 이후 전통적인 PR 뿐만 아니라 디지털 커뮤니케이션을 포함한 IMC 서비스를 통해 22년간 사회의 원활한 소통에 기여해왔다.

올해 처음으로 신설된 한국PR대상 특별상은 ▲공익PR인상에 유영석 레인보우커뮤니케이션 대표이사, ▲숨은영웅상에 정동수 씨디에스 대표, ▲Rising Star상 김준성 ㈜디앤씨컴퍼니 대표가 선정되었다.

특별상 수상자에게는 이순동 전 삼성 사장이 설립한 재단법인 공익PR봉사에서 상금과 상장을 수여한다.

올해의 PR인상은 1993년부터 시작되어 국내 PR분야에서 성공적인 PR 활동을 하거나 학문적 연구를 통해 사회적으로 큰 영향을 미친 우수 PR인을 선정한다. 또한 올해의 PR기업상은 2004년을 시작으로 한 해 동안 국내 PR분야에서 뛰어난 활동을 전개한 PR기업 가운데 최고의 기업을 시상하고 있다.

 

 
백현우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