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트 숏패딩과 니트 원피스 활용한 페미닌 룩
더플 다운 점퍼와 '어그'의 양털 부츠로 러블리 룩

[문화뉴스 이수현 기자] 한 겨울에 필수템으로 꼽히는 패딩. 예고없이 다가오는 추위를 대비해 패딩 스타일링을 소개한다. 편하게만 입는 패딩 스타일링이 지겹다면, 아래 소개하는 꾸안꾸 느낌을 줄 수 있는 코디를 참고해보자.

화이트 숏패딩과 니트 원피스 활용한 페미닌 룩/프론트로우,유즈,누스,질스튜어트
화이트 숏패딩과 니트 원피스 활용한 페미닌 룩/프론트로우,유즈,누스,질스튜어트

겨울에 더욱 화사한 무드를 주는 화이트 숏패딩을 활용해 페미닌한 느낌을 주는 룩을 완성했다.

패딩은 '프론트로우'의 하이넥 디자인 구스 다운 자켓으로 크롭한 기장감이 특징이다. 니트 칼라(Collar)로 포인트를 주었으며, 코쿤 소매로 볼륨감을 주었다. 안에는 니트 원피스를 착용해 보온감을 주는 동시에 페미닌한 무드를 연출했다. 원피스는 '유즈' 제품으로 언발란스한 라인의 슬림핏으로 제작되었다. 컷아웃 디테일을 주어 유니크함 느낌까지 낼 수 있는 아이템이다.

폭이 넓은 롱부츠를 착용해주면 더욱 미니 원피스와 조화를 살릴 수 있다. 롱부츠는 '누스' 제품. 또, '질스튜어트'의 토트백 형태 양털 배색 백으로 캐주얼하게 풀어냈다.

주요기사

더플 다운 점퍼와 '어그'의 양털 부츠로 러블리 룩/플랙, 틸아이다이,어그,유어네임히얼,오스트카카,아카이브앱크
더플 다운 점퍼와 '어그'의 양털 부츠로 러블리 룩/플랙, 틸아이다이,어그,유어네임히얼,오스트카카,아카이브앱크

캐주얼하고 러블리한 느낌을 낼 수 있는 더플 다운 점퍼 룩을 소개한다.

더플코트의 디자인 요소와 내추럴한 토글 버튼을 사용해 클래식한 무드를 완성한 '플랙'의 숏 다운 점퍼다. 하이넥 디자인으로 보온성과 멋 둘다 잡았다. '오스트카카'의 니트는 세일러 카라 디테일로 러블리한 무드를 준다. 배색 포인트와 자개단추 클로징, 아웃 패치 포켓으로 꾸안꾸 느낌을 낼 수 있는 제품이다. 코듀로이 원단을 사용한 포근한 무드를 주는 '틸아이다이'의 숏팬츠를 함께 매치했다. 골드버튼으로 클래식한 느낌을 주고 핀턱 디테일로 고급스러움을 연출했다. 

포근하고 캐주얼한 패딩과 잘 어울리는 양털 부츠를 착용했다. 양말은 길게 올라오는 니삭스를 신어주고 자연스럽게 주름을 잡아주는 것을 추천한다. 독특한 쉐입의 '아카이브앱크' 크로스백까지 매주면 러블리 룩 완성이다.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