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11월 2일까지 ACC 미디어 월·미디어 큐브서 진행

Behind The Wall 포스터 [사진=국립아시아문화전당 제공]
'Behind The Wall' 포스터 [사진=국립아시아문화전당 제공]

[문화뉴스 고나리 기자] 문화체육관광부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 전당장 이강현)이 ‘ACC 미디어아트 랩 미디어 월 콘텐츠 제작 지원 공모’에 선정된 융‧복합 매체예술(미디어아트) 작품 5편을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Behind the Wall: 벽 너머의 공간’을 주제로 ACC 대형 엘이디(LED) 스크린화면 뒤에 또 다른 공간이 있는 것 같은 표현과 효과로 디지털 확장현실을 표현한다.

문창환, 이현민, 조영각의 작품이 민주평화교류원 기념관 1관 외벽에 설치된 ACC 미디어월에서 오후 3~4시, 저녁 8~10시 하루 두 차례 각각 펼쳐진다. 써클(Cirkle), 프롬(FROME)의 작품은 하늘마당 미디어 큐브에서 오전 11시~낮 12시, 오후 3~4시, 저녁 7~8시까지 1일 3회 상영된다.  

주요기사

작품 관람은 무료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ACC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이강현 전당장은 “이번 전시가 우수한 창·제작자를 발굴해 전당을 대표할 수 있는 융·복합 매체 예술 작품을 선보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면서 “앞으로도 ACC 미디어 월을 찾는 분들께 더욱 새롭고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