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춘천박물관, 다양한 문화 행사 개최
제25회 춘천국제고음악제, 9월15일 개막

사진=제25회 춘천국제고음악제 포스터 / 국립춘천박물관 제공
사진=제25회 춘천국제고음악제 포스터 / 국립춘천박물관 제공

[문화뉴스 장민수 기자] 국립춘천박물관에서 가을맞이 다채로운 문화행사를 선보인다.

제25회 춘천국제고음악제가 오는 16일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17~18일, 21일 총 4회 공연된다. 춘천국제고음악제는 25년간의 역사를 지닌 국내 최고의 바로크음악 축제다. '세계의 조화 21' '영원한 빛, 춘천!' '바로크 음악의 영속성' 등의 주제로 열리며, 국립춘천박물관, 춘천시청, 천주교 춘천교구 애막골 성당 등에서 진행된다. 

사진= 'SF LOVE 춘천' '인연, 스무살의 시작' 포스터 / 국립춘천박물관 제공
사진= 'SF LOVE 춘천' '인연, 스무살의 시작' 포스터 / 국립춘천박물관 제공

제9회 춘천SF영화제 ‘SF LOVE 춘천’도 국립춘천박물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춘천SF영화제는 평소 접하기 어려운 국내외의 독립SF영화를 만날 수 있는 영화축제의 장이다. 국립춘천박물관 강당에서는 9월 30일부터 10월 3일까지 사흘간 상영되며 함께 즐길 수 있는 체험프로그램도 마련될 예정이다. 

10월 22~23일에는 국립춘천박물관 개관 20주년을 기념해 ‘인연, 스무살의 시작’ 이라는 타이틀로 다양한 문화행사도 즐길 수 있다. 22일 포크, 인디팝, 블루스 음악콘서트 ‘밤하늘의 펄(fall)’과, 23일 힙합과 국악 콜라보레이션 ‘라임의 왕 김삿갓’ 공연이 펼쳐진다.

한편 자세한 일정 및 내용은 국립춘천박물관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요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