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존: 버터야 산다', 디즈니+ 오는 8일 공개

[문화뉴스 이현지 기자] 6일 오전 서울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에서 디즈니+ 웹예능 '더 존: 버텨야 산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권유리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유재석, 이광수, 유리가 출연하는 '더 존: 버텨야 산다'는 인류를 위협하는 재난 속 탈출구 없는 8개의 미래 재난 시뮬레이션 존에서 펼쳐지는 인류대표 3인방의 상상 초월 생존기를 그려낸 리얼 존버라이어티로 오는 8일 디즈니+를 통해 공개된다.



 
이현지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