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우리가 마주한 찰나', '먼 산을 머금고' 전 휴관 없이 운영
9월 10일 추석 당일 무료 관람. 9일,11일 50% 할인
수원시립아트스페이스 광교 '휘릭, 뒹굴~ 탁!' 전 휴관 없음, 무료 관람

사진=수원시립미술관 제공 
사진=수원시립미술관 제공 

[문화뉴스 고나리 기자] 추석을 맞아 풍요로운 여가생활로 알찬 한가위를 보내보자. 

경기도 수원시립미술관이 추석을 맞아 고향을 찾은 방문객 및 시민들을 위해 연휴 기간 중 정상 개관 및 추석 당일 무료 관람을 실시한다. 

수원화성행궁 옆에 위치한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은 오는 9일 부터 12일 까지 휴관 없이 정상 개관하며 추석 당일인 10일에는 무료 관람을 실시한다. 그리고 연휴 기간인 9일, 11일에는 입장권을 50% 할인한다.  

현재 미술관 소장품 교류전으로 이건용, 김창열, 이배 등 국내 대표 작가 24인의 작품을 전시하는'우리가 마주한 찰나'가 진행 중이다. 그리고 수원에서 청장년기를 보낸 후 출향하여 자연을 소재로 작품 활동을 이어가는 박영복, 이선열, 권용택 작가를 조명하는 '먼 산을 머금고'가 개최 중이다.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12일에는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로비에서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무료 공연으로 재즈와 국악 퓨전밴드 ‘아름드리’의 연주회가 펼쳐진다. 

수원컨벤션센터 지하 1층에 위치한 수원시립아트스페이스광교는 추석 연휴 기간 휴관 없이 정상 개관하며 무료로 운영된다. 아트스페이스광교에서는 환경과 지속 가능한 미래를 주제로 현대미술 작가들과 함께하는 교육전시 '휘릭, 뒹굴~ 탁!'이 개최된다.

수원시립만석전시관은 9일부터 11일까지 정상 운영하고 12일 휴관한다. 대관 전시로 이기종 가족전, 송은경, 오은희 개인전이 개최되며 파장동의 수원시립어린이미술체험관은 추석 연휴 기간 휴관하고 13일 개관한다.

한편 김진엽 수원시립미술관장은 “추석 연휴를 맞이해 개방하는 수원시립미술관에서 가족, 친구들과 알찬 연휴를 보내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주요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