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뉴스 이현지 기자] 30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공조2: 인터내셔날'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배우 진선규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공조2: 인터내셔날'은 글로벌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다시 만난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 분)과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여기에 뉴페이스 해외파 FBI 잭(다니엘 헤니)까지, 각자의 목적으로 뭉친 형사들의 예측불허 삼각 공조 수사를 그린 영화다.  오는 9월7일 개봉.



 
이현지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