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은우, 日 뜨겁게 달군 팬미팅 '2022 Just One 10 Minute' 성료
4개국 팬미팅 성공적 마무리...국내로 열기 이어간다

사진=판타지오 제공
사진=판타지오 제공

[문화뉴스 임희호 기자] 차은우가 개인 팬미팅 투어를 성료했다.

차은우는 지난 21일과 24일 일본 고베와 요코하마에서 개인 팬미팅 투어 '2022 Just One 10 Minute 'Starry Caravan''을 개최했다.

일본에서의 첫 단독 대면 팬미팅인 이번 팬미팅은 전 회차 공연 전석 매진을 기록했을 뿐만 아니라, 총 3만 명 이상의 관객이 공연장을 채웠다.

차은우는 매 회 공연에서 각기 다른 매력으로 팬들에게 잊을 수 없는 풍성한 즐거움을 선사했다.고베 공연에서 '팩트체크 본인등판' 코너로 다양한 주제의 이야기를 나누기도 했고, '5분 순삭' 코너에서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의 로맨틱한 장면을 재연했다.

주요기사

또 드라마 '여신강림'의 오또케송을 직접 일본어로 바꿔 선보여, 현지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공연시간 내내 차은우는 팬들과 다정하게 눈을 마주치고, '보고싶었다', '사랑한다' 등 말을 건네며 팬들을 향한 애정을 아낌없이 드러냈다. 

차은우는 가창해 현지 팬들에게 특별한 감동을 안겨줬다. 더불어 팬들도 노래에 맞춰 함께 응원봉을 흔들어 응답했다.

한편, 차은우는 오는 9월 3일 The-K 호텔 서울 그랜드 볼룸에서 '2022 Just One 10 Minute 'Starry Caravan''의 마지막 공연을 개최하며 국내 팬들과 만난다. 이는 데뷔 후 처음 진행되는 차은우의 국내 오프라인 단독 팬미팅이다.



 
임희호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