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호 태풍 '메아리' 13일 오전 도쿄 관통 예상
우리나라와 거리 멀어 직접적인 영향 없을 것으로 보여
내일까지 호남을 중심으로 남부 지방에 많은 비 이어져

이번주 날씨 - 7호 태풍 무란 소멸…8호 태풍 메아리 북상 중 사진=제16호 열대저압부 예상경로/기상청
이번주 날씨 - 7호 태풍 무란 소멸…8호 태풍 메아리 북상 중 사진=제16호 열대저압부 예상경로/기상청

[문화뉴스 최호기 기자] 지난 9일 발달한 제7호 태풍 '무란(MULAN)'이 11일 09시 베트남 하노이 동북동쪽 약 140km 부근 육상으로 상륙해 열대저압부로 약화 소멸됐다.

일본 도쿄 남쪽에서 북상 중인 제16호 열대저압부는 24시간 이내에 제8호 태풍 '메아리(MEARI)'로 발달할 전망이다.

기상청은 일본 도쿄 남남서쪽 약 880㎞에서 북상 중인 제16호 열대저압부가 12일 오전 3시 전후에 태풍의 위력을 가질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태풍 중심 부근의 최대 풍속이 초속 17m 미만이면 열대저압부라고 부르는데 이 열대저압부의 11일 9시 기준 중심기압은 1006h㎩, 최대풍속은 초속 15m(시속 54㎞)다.

7호 태풍 무란 소멸…8호 태풍 메아리 북상 중 사진=기상청
7호 태풍 무란 소멸…8호 태풍 메아리 북상 중 사진=기상청

제16호 열대저압부는 현재 일본 도쿄 남남서쪽 약810km 부근 해상을 지나고 있으며 오는 12일 오전 9시 일본 도쿄 남남서쪽 약600km 부근 해상을 지나며 8호 태풍 메아리로 발달을 예상하고 있다.

주요기사

메아리는 13일 오전 9시 일본 도쿄 남서쪽 약 140㎞ 부근 해상까지 접근해 수도 도쿄가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권에 들겠다. 이후 일본 삿포로 동쪽을 지나쳐 14일 오전 9시경 온대저기압으로 변질할 전망이다.

메아리는 우리나라와 거리가 멀어 직접적 영향을 미치지는 않겠다. 다만 기압 배치에 영향을 주며 간접 영향을 줄 우려가 있어 기상청은 태풍 진로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7호 태풍 무란 소멸…8호 태풍 메아리 북상 중 우리나라 영향은? 사진=2022년 8월 11일 14시 기준 레이더 영상/기상청
7호 태풍 무란 소멸…8호 태풍 메아리 북상 중 사진=2022년 8월 11일 14시 기준 레이더 영상/기상청

한편 충청에 이어 전북을 중심으로 내리고 있는 강한 비는 오는 12일 오전까지 이어지겠고 호남 지방에 최고 120mm 이상, 충청 남부와 경북 북부에도 최고 100mm의 많은 비가 내리겠다. 

경기남부와 강원영서남부는 새벽까지, 충청권과 남부지방은 오전까지, 제주도는 낮까지 비가 내리겠다. 그밖에 서울·인천·경기 수도권 지역은 5mm의 적은 비가 예상된다.

비는 내일 오전까지 이어진 뒤 차차 그칠 것으로 보이지만 다음 주 초반에 다시 전국적으로 폭우가 쏟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최호기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