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무진, 매니저 된다!…진심 어린 공감 코칭 기대

사진=빅플래닛메이드 제공
사진=빅플래닛메이드 제공

[문화뉴스 이현지 기자] 싱어송라이터 이무진이 새로운 음악 예능에 참여하며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소속사 빅플래닛메이드는 4일 "이무진이 오는 9월 첫 방송되는 SBS 새 예능 프로그램 '싱포골드'에 매니저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싱포골드'는 SBS가 프로듀서 박진영과 함께 선보이는 국내 최초 '퍼포먼스 합창 배틀 오디션'이다. 그동안 방송에서 보지 못했던 ‘쇼콰이어(Show와 Choir의 합성어)’ 장르를 다룰 예정이다. 이를 위해 박진영, 김형석, 리아킴이 심사위원으로, 이무진, 한가인은 매니저 라인으로 출연을 확정지었다.

이무진은 매니저로서 참가팀들에게 아낌없는 응원과 공감을 전할 예정이다. 

사진=SBS 제공
사진=SBS 제공

올해 상반기 방송된 KBS 2TV '국민동요 프로젝트 아기싱어'에 막내 선생님으로 출연한 이무진이 이번엔 '싱포골드'에서 또 한번 오디션 참가팀들에 대한 진심 어린 코칭을 펼칠 예정이다.

이무진은 MZ세대 대표 싱어송라이터로서 지난 6월에는 첫 번째 미니앨범 'Room Vol.1'을 발매하고 타이틀곡 '참고사항'을 비롯해 자전적 이야기를 담은 자작곡들로 좋은 반응을 얻었다. 이후 각종 예능 프로그램과 페스티벌 무대를 종횡무진하며 다채로운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이무진이 출연하는 '싱포골드'는 오는 9월 SBS에서 첫 방송된다.

주요기사


 
이현지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