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바라보는 지구: 멀티 유니버스'
1일부터 7일까지 강릉올림픽광장서 개최

사진=강원문화재단
사진=강원문화재단

[문화뉴스 정승민 기자] 강릉 올림픽파크에서 미디어아트 전시가 개최된다.

(재)강원문화재단 부설 강원영상위원회는 '강원 콘텐츠산업 지역거점기관' 사업 일환으로 추진한 ‘2022년 강원도 지역특화 콘텐츠개발 지원사업’의 선정과제인 '2022 바라보는 지구: 멀티 유니버스'가 1일부터 7일까지 강릉올림픽광장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2022 바라보는 지구: 멀티유니버스'는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의 빙상경기가 개최되었던 강원도의 올림픽 유산인 '강릉 올림픽파크'를 활용한 강원도 특화 콘텐츠로 무더위와 코로나에 지친 모두를 대상으로 힐링 메시지를 전하는 미디어아트 전시다. 

환경을 테마로 하는 이번 전시는 거대 지구본 형태의 조형물에 360도 구형 프로젝션 매핑과 고도화 된 3D입체 영상이 특징이다. 

'2022 바라보는 지구 : 멀티 유니버스' 전시는 무료 관람으로 1일부터 7일까지 일주일간 강릉 올림픽파크에서 저녁 8시부터 10시까지 진행된다.

주요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