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수, 옥순의 눈물 고백에..."어제 들었으면 행복했을텐데"
옥순, 광수에게 뒤늦은 직진..."오빠가 1순위야"

사진= '나는 SOLO' 방송 장면 캡처, ENA PLAY, SBS PLUS 제공
사진= '나는 SOLO' 방송 장면 캡처, ENA PLAY, SBS PLUS 제공

[문화뉴스 임희호 기자] 옥순이 오열했던 이유가 밝혀지는 '나는 SOLO' 예고편이 공개됐다.

오는 3일 오후 10시 30분 방송하는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에서는 광수와 마주한 옥순이 가슴 속에 감춰둔 비밀스러운 사연을 눈물로 고백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옥순은 광수와 러브라인을 이어왔으나, 불도저 직진하는 광수에 비해 다소 애매모호한 태도를 보여서 관계가 어긋날 위기에 처했었다. 실제로 광수는 옥순의 반응에 실망해 자신에게 적극적으로 호감을 표한 영숙, 정숙 쪽으로 방향을 틀었다.

이에 뒤늦게 각성한 옥순이 '옴므파탈' 광수 지키기에 전면적으로 나서 귀추가 주목된다.

이날 옥순은 광수를 마주치자마자 그를 따로 불러내, 둘만의 시간을 갖는다. 이어 광수의 차 안에서 진지하게 입을 연 옥순은 "우리가 나중에 슈퍼 데이트권을 얻게 되면 서로한테 쓰자"라고 제안한다.

주요기사

이에 광수는 "나는 너도 매력 있다고 생각하지"라며, 아리송한 태도를 보인다. 표류하는 광수의 마음을 붙잡고 싶은 듯, 옥순은 "솔직하게 얘기할게. 나는 오빠가 1순위야"라고 고백한다. 이어 "오빠가 나한테 듣고 싶었던 얘기가 있었잖아"라고 운을 뗀 뒤, "인간은 결국 오늘을 살지"라고 말한 뒤 갑작스럽게 눈물을 흘린다.

잠시 후, 감정을 다잡은 옥순은 그간 감춰왔던 이야기를 털어놓으면서 "오해하게 해서 미안해"라고 사과한다. 옥순의 고백에 광수는 "큰 어려움이 있었네"라면서도, "어제 들었으면 참 행복했을 것 같기도 하고"라고 답한다. 과연 옥순의 눈물 어린 고백과 이야기에 광수가 마음을 되돌릴지 궁금증이 쏠린다.

'나는 SOLO'는 지난 방송이 닐슨코리아 집계 결과, 평균 3.1%(수도권 유료방송가구 기준 ENA PLAY·SBS PLUS 합산 수치)를 기록했으며, '최고의 1분'은 영숙이 광수에게 데이트 신청을 하는 장면으로 분당 최고 4.3%까지 치솟아, 폭발적인 인기를 실감케 했다.

또한 굿데이터 코퍼레이션이 집계하는 7월 3주차 '비드라마 TV화제성 TOP1''에서도 5위를 기록, 뜨거운 화제성을 이어가고 있다.



 
임희호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