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부산국제영화제 제공

[문화뉴스 최호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지난 2년간 중단됐던 부산국제영화제(BIFF) 유료 배지 운영이 재개된다.

BIFF 사무국은 1일부터 온라인 배지 사전등록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영화제 부문 배지는 영화·영화제 관련 종사자, 시네필 부문은 영화⋅영상 관련 대학·대학원생이 신청할 수 있다. 배지를 발급받으면 영화제 기간 1일 최대 4편의 상영작을 관람할 수 있으며, 배지별 전용 데스크에서 발권 가능하다.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영화제 배지 1차 사전등록은 1일부터 오는 31일까지 한 달간, 2차 사전등록은 오는 9월 1일부터 15일까지 온라인을 통해 신청 가능하다. 시네필 배지는 1일부터 오는 9월 5일까지 오픈되며, 현장 등록은 불가하다.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유료 배지 신청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부산국제영화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요기사


 
최호기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