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 1026회 당첨번호 조회 2등 76게임...각 5326만 원

사진=동행복권
사진=동행복권

[문화뉴스 임희호 기자] 동행복권이 제1025회 로또복권 추첨에서 '5, 12, 13, 31, 32, 41'이 1등 당첨번호로 뽑혔다.

지난 30일 진행된 로또에서 당첨번호 6개를 모두 맞힌 1등 당첨자는 15명으로 총 16억1911만원씩 수령하게 된다.

최근 1018회차와 1025회에는 이른바 '대박'당첨금이 나왔었다.

2등 보너스 번호는 '34'이다. 당첨번호 5개와 보너스 번호가 일치한 2등은 76명으로 각 5326만원씩을, 당첨번호 5개를 맞힌 3등은 2786명으로 145만원씩을 받는다.

당첨번호 4개를 맞힌 4등(고정 당첨금 5만원)은 13만8907명, 당첨번호 3개가 일치한 5등(고정 당첨금 5000원)은 229만94명이다.

지난 30일 오후 복권수탁사업자 동행복권이 추첨한 1026회 로또복권 조회 결과 1등 당첨번호 6개 모두 맞힌 15명의 구매 방식은 자동 13명, 수동 2명으로 집계됐다.

1등 당첨자 15명 중 6명은 로또 판매점이 가장 많은 경기 지역에서 나왔다. 서울에서는 3명의 당첨자가 배출됐다.

경기 지역 로또 판매점에서는 같은 로또 판매점에서 수동 당첨 2개가 나와 동일인 여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로또 당첨금 지급 기한은 지급 개시일로부터 1년 이내로, 당첨금 지급 마지막 날이 휴일이면 다음 영업일까지 수령 가능하다.

지급기한이 지난 당첨금은 복권 및 복권기금법에 따라 전액 복권기금으로 귀속되어 저소득층을 위한 주거안정지원사업, 장학사업, 문화재 보호 사업 등 다양한 공익사업에 쓰인다.

주요기사


 
임희호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