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ENA·SBS PLUS '나는 SOLO : 사랑은 계속된다' 제공
사진=ENA·SBS PLUS '나는 SOLO : 사랑은 계속된다' 제공

[문화뉴스 최호기 기자] '나는 SOLO' 6기 영철, 영숙의 결혼 준비 과정은 물론, 화제의 출연자들의 '방송 그 후' 이야기가 공개된다.

ENA(이엔에이)와 SBS PLUS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의 스핀 오프인 '나는 SOLO : 사랑은 계속된다'(이하 '나솔사계')가 오는 8월 11일 밤 10시 첫 방송 된다.

'나솔사계'는 '나는 SOLO' 화제의 출연자들이 방송 이후 어떤 삶과 연애를 꽃피웠는지, 그들의 일상을 찾아가는 스핀 오프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연예인급 비주얼로 유명세를 떨친 6기 영철, 영숙의 결혼 준비 과정이 최초로 공개되며, 무속인 정숙과 사랑에 빠졌던 4기 영수, '6기 파란녀' 옥순을 사랑한 변호사 광수 등 화제의 출연자들의 일상과 연애 진도도 담길 예정이다.

주요기사

'나솔사계'의 MC로는 '나는 SOLO' 터줏대감 데프콘과 '뉴페이스' 가영이 낙점됐다. 데프콘은 그간 솔로들의 연애에 단짠 양념을 버무려낸 맛깔난 풀이로 방송을 이끌어왔던 바, 출연자들을 잘 아는 만큼 더욱더 차진 입담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가영은 아이돌과 배우, 예능 리포터 등 다방면에서 끼를 발산해온 '멀티 플레이어'로, 적재적소 리액션으로 더욱 풍성한 방송을 만들어줄 전망이다.

제작진 측은 "8월 11일로 첫 방송 날짜를 확정지은 '나솔사계'에서는 결혼식을 앞두고 있는 6기 영철♥영숙의 풀스토리가 펼쳐지고, 화제의 출연자들이 등장해 방송 그 후 ‘찐’ 일상을 공개한다"며 "2MC 데프콘과 가영은 남녀의 심리를 대변하는 티키타카로 더욱 흥미진진한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나는 SOLO' 팬들은 물론, 연애와 결혼을 하는 이 땅의 모든 남녀라면 꼭 확인해야할 '나솔사계'를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데프콘,가영이 MC로 뭉친 '나는 SOLO' 그 후 이야기를 담은 '나는 SOLO : 사랑은 계속된다'는 오는 8월 11일 ENA와 SBS PLUS에서 첫 방송된다.



 
최호기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