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규, 송도 친구들 성동일,신승환과 케미 선보여
성동일의 '기승전 결혼' 토크.. "혼인신고보다 노후연금 도장 먼저 찍을 듯"

배우 김광규와 성동일 '나 혼자 산다' 중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제공]
배우 김광규와 성동일 '나 혼자 산다' 중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제공]

[문화뉴스 임희호 기자] 배우 김광규가 '나 혼자 산다'에서 초복을 맞아 배우 성동일, 신승환과 함께 삼계탕으로 기력 회복에 나선다.

오는 15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초복 세 끼 특집'으로 김광규와 송도 절친들의 하루가 공개된다.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이다.

이날 데뷔 32년차 베테랑 배우이자 그를 송도로 이끈 장본인 성동일이 '초복 메이트'로 찾아온다. 성동일은 그의 집에 들어오자마자 "나 혼자 산다는 게 자랑이냐?"라고 잔소리를 하는 모습을 보였다.

'초복 메이트' 김광규와 성동일은 시도 때도 없이 아웅다웅하며 먹방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어 배우 신승환도 합류를 하고, 성동일은  "혼인신고보다 노후연금 도장을 먼저 찍을 것 같다"며 입담을 보여주며 방송을 예고했다.

주요기사


 
임희호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