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세빈&문가영 납치사건의 공범이었다...반전 선사

tvN '링크' 캡처[사진=tvN '링크' / 미스틱스토리 제공]
tvN '링크' 캡처[사진=tvN '링크' / 미스틱스토리 제공]

[문화뉴스 정예준 기자] tvN '링크'에서 신재휘가 반전과 함께 악역연기를 선보였다. 

은계영(안세빈 분) 납치 사건의 중요한 열쇠라고 생각했던 진근이 사실은 공범으로 밝혀지며 또 한번 진실에 판도를 뒤흔들었다.

지난 11일 방송된 tvN '링크: 먹고 사랑하라, 죽이게'(이하 링크) 11화에서는 은계훈(여진구 분)이 가장 행복할 때 그에게 비밀을 폭로하는 진근의 모습이 그려졌다.

주요기사

이처럼 신재휘는 뻔뻔한 태도와 섬뜩한 눈빛으로 악역의 진수를 보여주며 빌런 끝판왕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에 “정말 진근진근하다”, “모든 스릴 장면의 법칙 이진근”, “이진근이 진짜 찐 빌런이다” 등의 반응을 얻고 있다.

한편, '링크'는 매주 월,화요일 밤 10시 30분 tvN에서 방송된다.



 
정예준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