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5회 칸 영화제 공식 초청작
배우 이정재의 감독 데뷔작
오는 8월 10일 개봉 확정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공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공

[문화뉴스 김기찬 기자] 배우 고윤정이 영화 '헌트'로 스크린에 데뷔한다.

영화 '헌트(이정재 감독)'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와 김정도(정우성)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다.

드라마 '로스쿨',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 '보건교사 안은영' 등에 출연하며 주목받고 있는 고윤정은 '헌트'에서 '박평호'(이정재)와 '김정도'(정우성)를 필두로 펼쳐지는 스파이 색출 작전에 휘말리는 대학생 '조유정' 역을 맡으며 극적 긴장감을 고조시킬 전망이다.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공]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공

고윤정은 “모르는 게 있으면 이정재 감독님한테 자주 연락해서 상의하고 설명을 들으며 분석해 나갔다. 덕분에 ‘조유정’으로서 더 다양하고 폭넓게 표현할 수 있었다”면서 열연의 비결로 이정재 감독을 꼽았다.

이정재 감독은 “신인 배우임에도 불구하고 자기가 맡은 캐릭터를 꼼꼼히 찾아가려고 노력했다. 놀랍고 훌륭한 배우”라며 극찬을 전했다.

한편 '헌트'는 오는 8월 10일 개봉한다.

 

주요기사


 
김기찬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