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9일, 특별공연 진행
'바캉스의 섬, 노들'을 주제로 다양한 공연 진행

[문화뉴스 백현석 기자] 서울 시민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서울시 대표 문화공연 <문화가 흐르는 예술마당>이 여름밤 탁 트인 노들섬에서 시민들의 더위를 날려줄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을 마련했다.

7월 9일(토) 저녁 7시부터 8시 30분까지 약 90분간 노들섬에서 진행되는 이번 공연에서는 남녀노소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발라드부터 해금(국악), 재즈 등 동·서양을 막론한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함께 만나볼 수 있다.

 

'문화가 흐르는 예술마당' 공연 일정
'문화가 흐르는 예술마당' 공연 일정

 

특별공연에는 슈퍼스타K에 출연하여 압도적인 고음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최강보컬 ‘박혜원’, 서울거리공연 ‘구석구석라이브’에서 전통악기 해금으로 현장 분위기에 맞는 다양한 콘셉트의 공연으로 시민들의 마음을 울리는 ‘은한’, 트럼펫 및 색소폰을 통해 낭만적인 재즈를 공연하여 시민들에게 행복을 주는 ‘모티브 재즈 듀오’의 공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주요기사

한강의 아름다운 풍광을 자랑하는 노들섬을 방문하는 시민들을 위해 특별공연 이외에도 여름(7~8월)동안「바캉스의 섬, 노들」이라는 주제로 아카펠라, 재즈, 팝페라 등 다양한 장르의 아티스트들이 끼와 열정이 넘치는 무대를 선사한다.

 <문화가 흐르는 예술마당>의 여름(7~8월) 주제는「바캉스의 섬, 노들」로, 노들섬을 방문한 시민들이 시원하고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엠씨리 7090밴드(재즈), 튠에이드(아카펠라), 라스페란자(팝페라) 등 다양한 아티스트가 참여할 예정이다.

또, 가족단위로 노들섬을 방문하는 시민들을 위하여 서커스, 마술쇼, 퍼포먼스 등의 공연도 진행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