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여름 밤, 감각적이고 아름다운 재즈선율

사진=광주문화재단 제공
사진=광주문화재단 제공

 

[문화뉴스 김창일 기자] 광주문화재단 빛고을시민문화관의 ‘문화가 있는 날 열린 소극장’ 6월 공연에 지역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라쏘 뮤직(LASOO MUSIC)’이 출연해 ‘Destination Jazz’를 주제로 친숙하면서도 환상적인 재즈 선율을 선사할 예정이다. 공연은 29일 오후 7시 30분 빛고을아트스페이스 소공연장에서 열린다.

재즈밴드와 플루트, 재즈보컬의 음악으로 기획한 이번 공연은 익히 들어왔던 대중적인 음악과 감각적인 재즈 요소를 결합한 공연으로 진행해 관객들이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무대로 꾸밀 예정이다.

주요기사

공연에는 보컬 박하경, 피아노 강윤숙, 드럼 조남혁, 베이스 김종호, 플루트 장주현 총 5명이 출연해, ‘Fly Me to the Moon’, ‘Mambo Italiano, ‘Isn’t She Lovely(funk ver.)’ 등 8곡을 들려줄 예정이다.
 
네 번째 문화가 있는 날 열린 소극장 공연은 7월 27일 수요일 저녁 7시 30분에 빛고을아트스페이스 소공연장에서 진행되며, 크림(CREAM)이 ‘Inside the Jazz Fountain’이라는 주제로 관객들에게 다가갈 예정이다.

입장료는 무료이며 관람신청은 전화(문화공간본부 빛고을시민문화팀)로 사전 예약 가능하다. 

 



 
김창일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