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일 목요일 전국날씨/사진=기상청날씨누리

[문화뉴스 문수인 기자] 목요일인 23일은 전국이 흐리고 비가 내리겠다.

비는 새벽부터 제주도에서 시작돼 오전에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겠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 강원 영서, 충청권, 경북 북부, 전라권, 서해5도 20∼80㎜, 강원 영동, 경북권 남부, 경남권, 울릉도와 독도 5∼40㎜다.

강한 비는 밤사이 집중되겠다. 비가 내리는 동안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차량 운행 시 거리를 충분히 유지하고 감속 운행해 추돌사고 등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20∼24도, 낮 최고기온은 24∼32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저녁부터 서해안과 남해안, 제주도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모든 해상에 안개가 짙겠고, 대부분 해상에서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2.5m, 서해 앞바다에서 0.5∼3.0m, 남해 앞바다에서 0.5∼3.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서해·남해 1.0∼4.0m로 예상된다.

주요기사


 
문수인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