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20일) 오후 10시 40분 KBS2에서 방송

사진=KBS2 ‘개는 훌륭하다’ 제공
사진=KBS2 ‘개는 훌륭하다’ 제공

[문화뉴스 문수인 기자] 오늘 20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되는 KBS2 ‘개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에서는 집 안과 밖의 모습이 너무 다른 두 얼굴의 고민견과 그로 인해 입질 사고까지 겪은 보호자들의 사연이 공개된다.

이날 고민견으로 등장하는 진도 믹스 영구는 외부인을 향한 경계와 짖음 뿐만 아니라, 보호자들을 향한 무차별적인 공격성으로 안방극장에 충격을 안긴다.

보호자들은 산책 당시에는 온순했던 영구가 집 안으로 들어서는 순간 강한 경계심을 드러내며 180도 변하는 점을 문제로 꼽는가 하면, 통제 불가인 영구가 보호자들을 물어 트라우마까지 남았다는 사연도 밝혀질 예정이다.

특히 영구는 누군가 현관문에 다가서면 문을 무는 등 격렬하게 흥분하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을 긴장하게 만드는 것은 물론, 가라앉지 않는 공격성으로 훈련 도중 돌발 상황까지 발생했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극강의 공격성을 지닌 영구를 직접 만난 이경규와 장도연 역시 “역대급이다”라며 상태 파악이 끝난 후에도 보호자들을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해 제자들과 영구의 만남은 어땠을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또한, 이날 영상을 보는 내내 심각한 표정을 지었던 강형욱 훈련사는 “지금까지 만났던 개 중에 TOP5 안에 든다. 조금이라도 자기 맘에 안 들면 공격성을 보이는 것. 이미 보호자들은 영구에게 길들여졌다”라며, 영구와의 팽팽한 대치를 예고, 강형욱 훈련사가 건넬 조언과 해결책에도 관심이 집중된다.

KBS2 ‘개는 훌륭하다’는 오늘(20일) 오후 10시 40분 KBS2에서 방송된다.

 

주요기사


 
문수인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