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뉴스 백현석 기자] 증평군 독서왕김득신문학관이 '열려라 마법숲'을 주제로 7월 24일까지 기획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기획전은 김득신문학관이 올해 초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공모한 '2022년 전시공간 활성화 지원사업'에 3년 연속 선정돼 개최하는 전시이다.

 

증평 독서왕김득신문학관, '열려라 마법숲' 전시 개최
증평 독서왕김득신문학관, '열려라 마법숲' 전시 개최

 

전시공간 활성화 지원사업은 유휴 전시공간의 가동률을 높이고 수도권에 집중된 전시프로그램을 지역으로 확산하는 사업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숲을 테마로 하는 명작 동화와 동시대 예술가의 작품을 함께 만난다. 전시에는 현대 미술가 이주은, 조혜우, 최승준 작가와 삽화가 글렌다 스브렐린(이탈리아), 최은주 작가가 참여한다.

주요기사

전시 작품은 그림형제의 고전 동화 '라푼젤'과 '헨젤과 그레텔' 일러스트 삽화, 인터렉티브 미디어작품, 사진, 회화 등 다양한 장르를 통해 명작동화 속 숲의 모습과 동시대 예술가에 의해 확장적으로 해석되는 숲의 의미를 소개한다.

또한 작가별 작품연계 미니 체험코너, 전시해설 프로그램, 어린이 관람객을 위한 상시 체험존, 나만의 마법숲 글로브 만들기 등 다양한 연계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독서왕김득신문학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백현석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