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문화뉴스 조희신 기자] 오마이걸(OH MY GIRL), 아이브(IVE), 크래비티(CRAVITY)의 특급 컬래버가 성사됐다. 

펩시와 스타쉽엔터테인먼트(이하 스타쉽)는 지난 13일 오후 7시 공식 SNS 채널을 통해 2022 펩시 캠페인의 커밍순 이미지를 기습 공개했다. 

공개된 커밍순 이미지에는 여름의 바다를 떠올리게 하는 색으로 신곡 제목 '블루 앤 블랙(BLUE & BLACK)'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끌었다.

신곡 명 '블루 앤 블랙'과 더불어 '2022.06.28'이라는 발매 일자가 함께 공개돼 글로벌 팬들의 설렘 지수를 한껏 끌어올렸다. 

주요기사

펩시와 스타쉽은 지난 2018년부터 현재까지 약 4년 동안 다채로운 K팝 아티스트들과 함께하는 컬래버레이션으로 다양한 음원 프로젝트를 진행해 전 세계 K팝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은 바 있다. 

2022 펩시 캠페인의 컬래버 음원 '블루 앤 블랙'은 오는 2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조희신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