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동해안과 경상권 해안, 높은 물결 강하게 밀려와···안전사고 유의

9일(목) 전국날씨/사진=기상청날씨누리
9일(목) 전국날씨/사진=기상청날씨누리

[문화뉴스 문수인 기자] 목요일인 9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곳곳에 비가 내리겠다.

새벽부터 저녁 사이 수도권과 강원내륙 산지에는 5∼40㎜의 비가, 낮부터 저녁 사이 충청권 내륙과 전북내륙, 경북 북부 내륙에는 5∼40㎜의 소나기가 올 것으로 예측됐다.

아침 최저기온은 13∼18도, 낮 최고기온은 19∼27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소나기나 비가 내리는 곳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매우 미끄러울 수 있으니 교통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강원 동해안과 경상권 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와 갯바위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안전사고에 조심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0.5∼2.0m, 서해·남해 0.5∼1.0m로 예상된다.

 

주요기사


 
문수인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