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뉴스 백현석 기자] 배우 전혜원이 tvN tvN 판타지 로맨스 활극 드라마 ‘환혼’에 출연한다.

이 드라마는 역사에도 지도에도 존재하지 않은 대호국을 배경으로, 영혼을 바꾸는 ‘환혼술’로 인해 운명이 비틀린 주인공들이 이를 극복하고 성장해가는 판타지 로맨스 활극이다.

 

전혜원, 환혼 캐스팅 / 사진=(주)와이원엔터테인먼트
전혜원, 환혼 캐스팅 / 사진=(주)와이원엔터테인먼트

 

‘쾌걸 춘향’, ‘환상의 커플’, ‘호텔 델루나’ 등을 집필한 히트메이커 홍자매(홍정은, 홍미란) 작가와 ‘김비서가 왜 그럴까’, ‘이번 생은 처음이라’를 연출한 박준화 감독이 손잡은 작품으로 공개 전부터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전혜원은 극 중 기생 ‘애향’ 역을 맡아 새로운 연기 변화를 꾀한다. 맡은 캐릭터에 따라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는 도화지 같은 매력을 가진 전혜원이 ‘환혼’에서 보여 줄 새로운 비주얼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이재욱(장욱 역), 정소민(무덕 역), 황민현(서율 역), 신승호(고원 역) 등 대세 배우들과 유준상(박진 역), 오나라(김도주 역), 조재윤(진무 역) 등 ‘믿보배’ 출연 라인업으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는 tvN 새 드라마 ‘환혼’은 오는 6월 18일 첫 방송된다.

 

 

주요기사

관련기사

 
백현석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