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뉴스 백현석 기자] 보안1942(통의동 보안여관)에서 기획전시 《블루 플래닛 — 바다》전을 6월 17일부터 7월 24일까지 아트스페이스 보안 1,2,3(통의동 보안여관 전관)에서 진행한다.

 

'블루 플래닛 — 바다'전 포스터
'블루 플래닛 — 바다'전 포스터

 

엘마스 데니즈(튀르키예), 정소영, 황문정 작가가 전시에 참여하며, 앨런 세쿨라의 <잊혀진 공간>이 스크리닝된다.

주요기사

또한 해양환경단체인 "시셰퍼드 코리아"와 협업하여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전시는 인간이 생존하고 생활하고 있는 육지 중심의 편향적인 시각에서 벗어나 바다의 실질적인 역할과 위치에 대해서 우리는 살펴볼 필요가 있다고 판단했다.

바다를 기회의 장 혹은 도구로서 이용하는 것이 아닌 바다의 실질적인 모습에 대해 깊이 공감하고 파악하고자 한다.

 



 
백현석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