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20일부터 29일까지
'우리 집으로 가자'를 주제로 열려

사진=문체부 제공
사진=문체부 제공

[문화뉴스 김창일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보균, 이하 문체부)는 (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원장 김태훈, 이하 공진원)과 함께 ‘우리 집으로 가자’를 주제로 오는 20일부터 29일까지 ‘2022 공예주간(Korea Craft Week 2022)’을 개최한다.

전국 648개의 공방과 화랑(갤러리), 문화예술기관 등이 참여한 공예 전시와 체험, 판매, 강연 등 총 1,397개의 다양한 연계 프로그램을 지역 곳곳에서 만날 수 있다.

‘2022 공예주간’의 주요 행사는 문화역서울284를 중심으로 열린다. 지난 3월 16일부터 시작된 문화역서울284 공예기획전시 <사물을 대하는 태도>에서는 공예주간과 연계한 전시뿐만 아니라 공예 체험, 참여 작가와의 대화 프로그램 등을 마련했다. 또한 시각장애인들이 참여한 3차원 인쇄 특별기획전시 <촉각의 순간들(Touch in the Dark)>도 관객들을 기다린다.

국립민속박물관 파주에서는 민속 유물과 현대 공예품의 협력 전시 <민속×공예 소소하게, 반반하게>, 연남방앗간에서는 공예주간 특별 식음료를 수공예품에 담아 제공하는 행사, 스테이폴리오에서는 쉼을 주제로 한 숙박공간에서의 공예 전시와 숙박권 제공 행사 등을 진행해 다시 한번 우리 일상과 ‘집’의 의미를 재조명할 계획이다.

주요기사

온라인전시관을 통해 전국 주요 지역에서 열리는 공예 전시는 물론 작품 제작 과정, 교육, 강연 등 다양한 영상을 제공한다.

자세한 내용과 참여 방법은 공예주간 공식 누리집과 누리소통망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창일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