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써니 갤러리 제공
사진=써니 갤러리 제공

[문화뉴스 조희신 기자] 써니 갤러리가 토론토 아트쇼  'Welcome, Good Fans of Korean Art'를 오는 5월 25일부터 6월 2일까지 Distillery District에 위치한 Arta Gallery(14 Distillery Lane)에서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한국 작가와 현지 한인 작가들의 콜라보 전시다. 그림 뿐만 아니라 영상 미디어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며, 퍼포먼스의 일환으로 거리에서 펼쳐지는 한국 살풀이 춤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오프닝 쇼에 맞춰 다양한 음악 공연 등 한국의 예술을 체험할 수 있는 다채로운 이벤트도 진행 될 예정이다.

한국의 참여작가로는 김동유, 김근중, 이길우, 양태근, 강형욱, 김보연, 이현미, 최정미, 김인, 신재흥, 김호성이 참여한다.

5월 아시아문화유산의 달에 맞춰 열리는 이 전시는 캐나다 사람들과 함께 즐기는 한국 미술의 향연이 될 것으로 보인다.
 

주요기사


 
조희신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