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아이 자존감 뮤지컬
‘가방 들어주는 아이’ 고정욱의 신작 

사진=구로문화재단 제공
사진=구로문화재단 제공

 

[문화뉴스 김창일 기자] 구로문화재단이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오류아트홀에서 어린이 뮤지컬 <나무늘보 릴렉스>를 5월 14일에 11시, 14시 2회에 걸쳐 공연한다.

나무늘보 ‘릴렉스’를 통해 빠름과 느림의 미학을 공감으로 풀어낸 이야기로, ‘느려도 괜찮다’, ‘누구나 자기만의 속도가 있다’라는 메시지를 전달받을 수 있다.

<나무늘보 릴렉스>는 초반 인형극을 통한 스토리텔링으로 공연의 몰입감을 높이며 아마존에서 시작해 아프리카 시티로 이어지는 낭만적인 무대, 의상과 소품, 각 동물의 특징을 구체적으로 표현하여 어린이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한다. 

또한 아프리카 악기로 연주된 음악과 각 캐릭터의 개별 테마곡으로 공연의 즐거움을 한층 더 올려주며 노래에 맞춰 아이들이 따라 할 수 있는 안무를 통해 관객과 함께 춤추고 노래하며 호흡한다.

예매는 구로문화재단 홈페이지와 인터파크 티켓에서 할 수 있다. 가정을 달을 맞아 패밀리 할인을 적용받을 수 있다.

 

주요기사


 
김창일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