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10일 19시 30분 1회 공연 
모차르트 ‘마술피리’, ‘피가로의 결혼’, 베르디 ‘리골레토’, ‘라 트라비아타’ 등 
방송인 신동엽 사회 

사진=세종문화회관 제공
사진=세종문화회관 제공

 

[문화뉴스 김창일 기자] 서울시오페라단(단장 박혜진)은 <오페라 갈라 콘서트>를 5월 10일 오후 7시 30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개최한다.  

<오페라 갈라 콘서트>는 모차르트 ‘피가로의 결혼’, ‘마술피리’와 베르디 ‘리골레토’, ‘라 트라비아타’등 가장 대중적인 오페라 아리아와 중창곡들로 무대를 꾸민다. 방송인 신동엽이 공연 해설을 맡아 오페라를 처음 접하는 관객들도 편안하고 재미있게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지난 2월 새로 취임한 박혜진 서울시오페라단장은 이번 공연의 예술감독 및 연출을 맡았다. 박혜진 단장이 코로나19로 불편과 고통을 감내하고 있는 시민들을 위로하고자 선택한 키워드는 ‘사랑’이다. 

박혜진 단장은 “앞으로 서울시오페라단은 변화를 시도하고 새로운 오페라 시대를 열어 시민들에게 더욱 친근하게 다가갈 것이며, 이번 공연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전 좌석을 운영한다. 예매는 세종문화회관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공연 문의는 서울시오페라단으로 하면 된다.  

주요기사


 
김창일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