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위에화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위에화엔터테인먼트 제공

[문화뉴스 조희신 기자] 가수 최예나가 7일 방송되는 SBS '꼬리에 꼬리를 무는 그날 이야기'(이하 '꼬꼬무')에서 장도연의 이야기 친구로 등장한다. 

이날 방송은 1999년에 일어난 인천 인현동 화재 사건을 다룬다. 같은 해 태어난 최예나는 사건의 전말을 들으며 깊게 빠져들었고, 시청자들이 공감할 수 있는 리액션으로 몰입감을 더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여고추리반'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장도연과의 인연으로 출연하게 된 최예나는 '꼬꼬무'에서도 남다른 케미를 보여주며 활약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편 최예나는 첫 번째 미니앨범 'ˣ‿ˣ(SMiLEY)' 활동을 성료하며 여성 솔로 아티스트로서 새롭게 도약했다. 

최근에는 글로벌 팬덤 플랫폼 유니버스(UNIVERSE)에 합류해 팬들과 실시간 소통을 시작했으며, 2022 프로야구 개막전 시구에도 참여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주요기사


 
조희신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