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 문화유산으로 포용적 문화 복지 실현

2021년 별빛야행 (사진=한국문화재재단 제공)
2021년 별빛야행 (사진=한국문화재재단 제공)

 

[문화뉴스 김창일 기자]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본부장 정성조)와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최영창)은 오늘(21일)부터 4월 4일까지 ‘사회적 배려대상자 초청 궁궐 활용 프로그램’ 사업 참여 단체 공모를 진행한다. 

이번 사업은 문화유산에 대한 접근성과 향유기회가 취약한 계층을 대상으로 경복궁 별빛야행, 창덕궁 달빛기행, 수라간 시식공감 등 3개의 궁궐 활용 프로그램을 무료로 제공하는 것이다.

공모 대상은 한부모 가족, 다문화 가족, 탈북민 가족과 관련된 단체와 기관이다. 단체당 신청 인원은 최소 10명 이상 되어야 하며, 프로그램 1개를 신청할 수 있다. 궁능유적본부는 이번 사업으로 약 620여명의 사회적 배려대상자가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참여를 희망하는 단체는 한국문화재재단 누리집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4월 4일까지 전자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누리집, 한국문화재재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요기사


 
김창일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