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에서 빛나는 금동현, 뮤의 학창 시절 우정

(사진=C9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C9엔터테인먼트 제공)

[문화뉴스 김서연 기자] 보이그룹 EPEX(이펙스)의 멤버 금동현, 뮤가 11일 한림연예예술고등학교를 졸업했다.

금동현과 뮤는 11일 한림예고 졸업식에 참석해 학우들의 축하를 받으며 지난 3년간의 학교생활을 마무리했다. 두 사람은 꽃다발을 든 사진을 공개하며 졸업의 기쁨을 팬들과 함께 나눴다. 3년간 같이 학창 시절을 보낸 두 사람의 우정이 빛을 발한다. 

(사진=C9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C9엔터테인먼트 제공)

금동현은 "3년 동안 너무 행복하게 학교생활을 했다"며 "함께 졸업한 한림예고 친구들 모두 졸업 축하하고 앞으로의 앞날도 응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10대의 마지막인 것 같아 시원섭섭하지만 3년간 많은 추억이 담긴 이 보따리를 오래오래 간직하겠다. 또 성인이 된 만큼 더 발전되고 성숙한 금동현이 되도록 하겠으니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고등학교 졸업과 성인이 된 소감을 전했다.

주요기사

(사진=C9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C9엔터테인먼트 제공)

뮤는 "이제 막 10대를 마무리하고 20대가 시작됐다"며 "3년간 다닌 한림예고와 선생님 그리고 학급 친구들과 보낸 시간들도 이젠 모두 추억이 되었다"고 말했다.

또 "한편으로는 아쉬운 마음도 있지만, 저에게 다가올 새로운 환경이 기대된다"라며 "앞으로 이펙스 멤버로 좋은 모습과 좋은 활동 보여드리겠다"라고 약속해 앞으로 더욱 빛날 20대를 기대하게 했다.

금동현과 뮤는 위시, 아민, 백승, 에이든, 예왕, 제프와 함께 그룹 이펙스로 지난해 6월 데뷔했다. 데뷔와 동시에 '2021 최대 기대주'로 떠오르며 대중의 눈도장을 찍은 이펙스는 '제29회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 '2021 한터뮤직어워즈', '제31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에서 신인상을 받는 등의 쾌거를 이뤘다.

지난해 눈에 띄는 행보를 보인 이펙스는 올해도 더욱더 다채로운 음악과 콘텐츠로 글로벌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김서연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