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송라이터 토미요, 오는 21일 첫 싱글 발매

[사진 제공 = JMG(로칼하이레코즈)]
[사진 제공 = JMG(로칼하이레코즈)]

[문화뉴스 박재영 기자] 신예 아티스트 토미요가 첫 싱글 '춤'으로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딛는다. 

오는 21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토미요의 첫 번째 싱글 '춤'이 공개될 예정이다.

이번 싱글 '춤'은 모던 록에 기반한 스타일과 몽환적인 사운드가 어우러지며, 밴드 '스테레오버블'에서 왕성히 활동 중인 기타리스트 김수유의 연주가 더해져 자유로운 분위기가 돋보이는 곡이다.

토미요는 첫 번째 앨범임에도 작사, 작곡은 물론 편곡에도 참여하며, 자신만의 색깔과 음악성을 그대로 드러내 시선을 모았다. 또 토미요는 이번 싱글에 대해 “이 곡은 어리고 불완전한 사랑에 대해 노래한다”라고 전해 공개 전부터 궁금증을 한껏 자극했다. 

한편, 토미요의 첫 번째 싱글을 발매하는 로칼하이레코즈는 가수 안예은, 데이비드 오, 노디시카 등 실력파 싱어송라이터가 대거 속해 있는 레이블로 특색있고 다양한 음악을 선보이며 대중을 만나고 있다. 

주요기사


 
박재영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