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기애애한 촬영장 비하인드컷 공개!
명품 정통 사극 탄생 예감

KBS 1TV 새 대하사극 ‘태종 이방원’ 비하인드컷/사진=몬스터유니온 제공
KBS 1TV 새 대하사극 ‘태종 이방원’ 비하인드컷/사진=몬스터유니온 제공

[문화뉴스 문수인 기자] KBS 1TV 새 대하사극 ‘태종 이방원’의 배우들이 쉴 틈 없는 연기 열정과 화기애애한 현장의 분위기를 전하며 명품 정통 사극 탄생을 기대하게 만들고 있다.

오는 12월 11일 토요일 밤 9시 40분 첫 방송 되는 KBS 1TV 새 대하사극 ‘태종 이방원’(연출 김형일, 심재현/ 극본 이정우/ 제작 몬스터유니온) 측은 주상욱, 박진희를 비롯한 배우들의 모습을 담은 현장 비하인드컷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사극의 명가’ KBS가 5년 만에 선보이는 정통 대하사극 ‘태종 이방원’은 고려라는 구질서를 무너뜨리고 조선이라는 새로운 질서를 만들어가던 ‘여말선초(麗末鮮初)’ 시기, 누구보다 조선의 건국에 앞장섰던 리더 이방원의 모습을 새롭게 조명한 작품이다.

공개된 사진 속 주상욱은 잠깐의 시간도 놓치지 않으려는 듯 대본 연구에 한창이다. 

또 다른 사진 속 박진희는 촬영과 동시에 캐릭터에 완벽 동화돼 엄청난 몰입감을 자랑한다. 진지한 분위기 속 주상욱과 어떤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지, 두 사람이 선보이게 될 부부 호흡이 더욱 궁금해진다.

주요기사

여말선초의 혼란한 역사 속 전장에 뛰어든 배우들의 모습도 눈길을 사로잡는다. 

‘태종 이방원’ 제작진은 “배우 모두가 끊임없는 열정과 노력, 완벽한 연기 호흡으로 ‘태종 이방원’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고 있다. 이방원을 중심으로 다양한 개성을 가진 매력적인 인물들을 만날 수 있으니 기대하셔도 좋다”고 전했다.

KBS1 새 대하사극 ‘태종 이방원’은 ‘기막힌 유산’, ‘공부의 신’, ‘솔약국집 아들들’, ‘제국의 아침’ 등 묵직함과 트렌디함을 넘나드는 흥행 제조기 김형일 감독과 ‘최강 배달꾼’, ‘조선 총잡이’, ‘전우’ 등을 집필한 이정우 작가가 KBS 드라마 ‘전우’ 이후 다시 재회해 호흡을 맞춘다.

2021년 명품 정통 대하사극 탄생을 예고한 ‘태종 이방원’은 오는 12월 11일 토요일 밤 9시 40분에 첫 방송 된다.

 



 
문수인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