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영화·무용 분과의 무용 분야 회원 공연

국립극장 달오름극장 전경 (문화뉴스DB)
국립극장 달오름극장 전경 (문화뉴스DB)

 

[문화뉴스 김창일 기자] 대한민국예술원(이하 예술원)은 9월 30일 오후 7시 국립극장 달오름극장에서 무용 분야 회원 9명과 함께 공연 ‘춤의 향연’을 개최한다.

예술원은 우리나라 예술발전을 위해 쉼 없이 노력한 원로 예술가들을 우대·지원하고 그 공적을 발전시켜 나가기 위해 예술창작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 공연은 오랜 세월 동안 분야와 관계없이 한국무용계를 위해 힘쓴 회원들의 작품을 통해 문화예술의 현재 시점과 전망을 함께 바라볼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다.

특히 어린 나이에 춤을 시작해 한평생을 무용에 바치고 지금까지도 많은 무용인들의 좋은 본보기가 되고 있는 예술원 회원들의 대표작을 원로 예술가가 직접 공연하거나, 고령으로 무대에 오르기 어려운 회원들을 대신해 제자들이 감사의 마음을 담아 헌정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예술원 관계자는 “이번 공연을 통해 한국 무용계의 뿌리와 정체성을 잃지 않으면서 다양한 형태로 발전된 무대를 보여줌으로써 우리 춤이 더욱 발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김창일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