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뉴스 문수인 기자] 월요일인 27일 전국이 흐린 가운데 서해안에서는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27일 월, 전국 날씨/사진=기상청날씨누리
27일 월, 전국 날씨/사진=기상청날씨누리

아침 최저기온은 13∼20도, 낮 최고기온은 22∼27도로 예보됐다. 내륙을 중심으로 낮·밤의 기온이 10도 넘게 벌어지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강원 산지에는 동풍의 영향으로 구름이 낮게 끼면서 가시거리가 짧겠다. 남해상과 제주도 해상에는 바람이 초속 8∼14m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서해 0.5∼2.0m, 남해 1.0∼2.5m로 예상된다.

한편, 북한에서 제출한 이름인 제16호 태풍 '민들레'가 오는 28일 오전 일본 오키나와 해상으로 진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25일 기상청에 따르면 지난 23일 발생한 태풍 민들레는 이날 오전 9시 기준 괌 서북서쪽 약 810㎞ 부근 해상을 지나고 있다.

주요기사

이동속도는 시속 10㎞, 중심기압은 975hPA(헥토파스칼)이며 최대풍속은 초속 32m다.

태풍 민들레는 27일까지 괌 해상에 머무르다 28일 오전 9시를 기점으로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약 1000㎞ 부근 해상에 진출할 전망이다.

29일 오전 9시에는 오키나와 동남동쪽 약 770㎞까지 이동하고, 30일 오전 9시 일본 도쿄 남남서쪽 약 950㎞ 부근 해상에 진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태풍 민들레의 이동경로는 북태평양 고기압의 위치에 따라 달라질 가능성이 있다.

현재 태풍 민들레의 강도는 '중'이지만 27일 괌 해상에 머무는 시점부터 '매우 강'으로 바뀌어 일본에 진입하면서도 계속 이를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문수인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