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팝 커버댄스 페스티벌 in Japan’ 오는 9월25일 개최

사진=오사카한국문화원 제공
사진=오사카한국문화원 제공

[문화뉴스 조희신 기자] 일본 케이팝 팬들을 위한 축제이자 케이팝 커버댄스의 일본 전국대회인 ‘케이팝 커버댄스 페스티벌 in Japan’이 9월 25일 오사카성 공원에 위치한 ‘쿨재팬파크’ TT홀(706석)에서 개최된다.

주오사카한국문화원(원장 정태구)과 서울신문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번 대회는 오사카 행사장에서 대회를 진행하고 동시에 서울 스튜디오에서 실시간으로 원격 심사에 참여하는 온오프라인 복합형 대회로 진행된다.

특별심사위원으로 9월 15일 일본 데뷔를 앞두고 있는 걸그룹 ‘이달의 소녀’의 멤버 ‘희진’과 ‘김립’이 원격으로 출연해 일본 케이팝 팬들에게 특별한 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대회 심사시간에는 출전팀들과 관객들이 랜덤으로 재생되는 케이팝 댄스를 따라 춰 보는 ‘케이팝 랜덤 플레이 댄스’를 진행하는 등 관객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됐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상황 속에 개최되는 오프라인 행사인 만큼, 객석 수를 50%이하로 제한하고 검온, 손 소독, 마스크 착용 등 지자체의 방역수칙을 철저히 하여 개최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조희신 기자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