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공연 ‘피스트’ 시각 장애인을 위한 무용 음성해설 공연과 터치투어 시도
아르코․대학로예술극장 대관 선정 작품 중 5개 작품 지원
비장애인과 장애인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을!

 

공연 '피스트' 포스터, 배리어프리 버전 공연이 제작 될 예정이다. ( 사진=한국문화예술위원회 제공)
공연 '피스트' 포스터, 배리어프리 버전 공연이 제작 될 예정이다. ( 사진=한국문화예술위원회 제공)

 

[문화뉴스 박준아 기자] 아르코․대학로예술극장은 8월 14일(토), 15일(일) 양일간 대학로예술극장 소극장에서 공연되는 무용 ‘피스트’에서 음성해설을 시도하고 15일 공연 전에는 사전모집에 한하여 터치투어를 진행한다.

주요기사

아르코․대학로예술극장의 제작 지원의 범위를 민간 예술단체까지로 확장 돼, 올해 대관선정작 중 5개 작품의 ‘배리어프리’ 버전 공연제작을 지원하는 것이다.

 국내에서 민간 예술단체 단독으로 제작하는 무용공연 중 공공극장과 협업으로 음성해설을 시도하는 사례는 <피스트>가 처음이다. 

이어서 8월 27일(금)부터 29일(일)까지 아르코예술극장 소극장에서 공연되는 극단 신세계의 연극 ‘별들의 전쟁’에서는 개방식 자막해설을 제공하고, 12월에 공연되는 프로젝트 이어의 연극 ‘로테르담’에서도 배리어프리 버전 공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박준아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