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아이돌' 본 촬영 취소

걸그룹 EXID 하니/사진=SKY 제공(출처 연합뉴스)
걸그룹 EXID 하니/사진=SKY 제공(출처 연합뉴스)

 

[문화뉴스 백현우 기자] 코로나 여파가 연일 방송가를 강타하고 있다. 인기 걸그룹 EXID 멤버이자 연기자로 활동 중인 하니(본명 안희연)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렸다. 20일, 하니는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하니는 차기작으로 JTBC 드라마 '아이돌'을 선택해 촬영도 영향을 받지 않을까 우려가 있었지만, 해당 작품은 아직 본 촬영 시작 전이라 일정에 큰 지장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JTBC 측은 "본 촬영 일정은 취소했고, 혹시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의심되는 스태프는 검사 중"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출처=연합뉴스)

 

 


관련기사

 
백현우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저작권자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